아이즈 프로토콜, 싱가포르 쿼크체인과 플랫폼기술 교류 및 오픈소스 검증에 대한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개발자 직접 참여 유도로 B2C영역까지 생태계 확장

2019-08-09 08:00 출처: 아이즈 프로토콜

몰타--(뉴스와이어) 2019년 08월 09일 -- 블록체인 기반 오픈소스 검증 플랫폼 아이즈 프로토콜(EYES Protocol, 대표 김민수)은 샤딩 기반 블록체인 플랫폼 쿼크 체인(Quark Chain, 대표 Qi Zhou)과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8월 9일 밝혔다. 이번 전략적 파트너십은 아이즈 프로토콜과 쿼크 체인이 가지고 있는 플랫폼 기술을 상호 간에 공유하고 협력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아이즈 프로토콜은 정보보안 솔루션 전문 기업 엘에스웨어(LSware, 대표 김민수)에서 추진 중인 리버스 ICO 프로젝트다. 엘에스웨어의 대표 제품인 포스가드(FOSSguard)를 MVP(Minimum Viable Product, 최소 요건 제품)로 해 오픈소스 라이선스 및 취약점 컴플라이언스 솔루션을 블록체인화하고, 기존의 B2B 서비스를 B2C 영역으로 확장함과 동시에 다양한 개발자들이 오픈소스 검증에 직접 참여함으로써 아이즈 프로토콜의 생태계에 기여하는 선순환 구조를 가진 블록체인 프로젝트다.

쿼크 체인은 싱가포르에 본사를 두고 중국, 미국, 한국 등에서 사업적 영역을 확장하고 있는 프로젝트로 치 조우(Qi Zhou) 대표를 포함한 핵심 개발자 전원이 구글, 페이스북, 우버 출신으로 알려져 있다. 쿼크 체인 플랫폼의 대표적인 수평확장성 기술은 샤딩(Sharding, 각 노드별로 트랜잭션을 분산하여 처리) 기반 기술을 적용하여 확장성 문제를 해결한 블록체인 플랫폼이다.

아이즈 프로토콜은 쿼크 체인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기술을 다각도로 교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기술 교류는 아이즈 프로토콜이 가진 오픈소스 검증 기술을 통해 쿼크 체인의 소스 코드와 디앱(DApp, 탈중앙화된 애플리케이션)의 오픈소스 취약점과 라이선스를 검증하고, 쿼크 체인은 아이즈 프로토콜의 플랫폼과 스마트 컨트랙트 기능 개발을 지원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한편 양 사는 전략적 파트너로 쿼크 체인의 기업용 플랫폼으로서의 역량과 아이즈 프로토콜의 사업 개발 역량을 협력하여 공동의 사업 개발이 이루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아이즈 프로토콜의 김민수 대표는 “쿼크 체인과의 전략적 협력을 통해 블록체인 플랫폼 기술에 대한 이해도를 높일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이를 통해 아이즈 프로토콜 플랫폼의 오픈 소스 검증 능력을 한층 더 강화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엘에스웨어 개요

2005년 3월 설립된 IT 보안 전문기업 엘에스웨어(대표 김민수)는 오픈소스SW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솔루션 개발에 2년, 데이터베이스 구축에 6년을 투자하여 오픈소스의 취약점 점검, 라이선스 이슈를 해결하는 솔루션 FOSSGuard(포스가드)를 2016년 출시했다. 더불어 2018년 포스가드를 기반으로 하는 오픈소스SW 블록체인 프로젝트 ‘아이즈 프로토콜’을 출범시켰다. 특히 엘에스웨어는 2018년 정보보호 유공을 인정받아 철탑산업훈장을 수훈하였으며, 2016년 포스가드를 출시하여 미래창조과학부로부터 신소프트웨어 상품대상을, 2014년과 2015년 연달아 SW기업경쟁력대상 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다.

아이즈 프로토콜 개요

아이즈프로토콜(대표 김민수)은 2018년부터 진행된 FOSSGuard 기반의 블록체인 프로젝트이며, 오픈소스SW의 라이선스 검증 및 취약점 분석 정보를 블록체인 상에서 제공한다. 나아가 오픈소스를 사용하여 개발된 소프트웨어들의 라이선스 준수 여부와 안전성 순위를 매긴 레이팅 시스템을 개발 중이다. 또한 오픈소스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라이선스 검증과 코드 검증에 기여한 기여자들에게 자체 코인인 EYES를 나눠주는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